조동혁, 루갈 통해 안방 컴백...살인병기로 변신
조동혁, 루갈 통해 안방 컴백...살인병기로 변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CN 한국판 어벤져스 '루갈'의 핵심 멤버로 출연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배우 조동혁이 2019.7.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서울 호텔 셀레나홀에서 열린 채널A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배우 조동혁이 ‘루갈’을 통해 시청자들을 찾는다.

14일 제작진 측은 조동혁의 캐스팅 사실을 언급했다. ‘루갈’은 각자의 사연으로 상실의 아픔을 품은 채 생사를 오가는 부작용을 극복하면서까지 기계인간이 되기를 자처한 특수경찰조직 루갈이 대한민국의 거대한 악을 물리치는 이야기. 

‘루갈’은 극악무도한 악에 맞서 싸우는 기계 병기가 되어가면서도 싸움의 정당성에 대해 고민하는 주인공들을 통해 기계화 될지라도 인간성을 지켜내고자 노력하며, 우리가 살아야 할 ‘삶’에 대한 가치를 증명한다. 

특히 현실성 있는 소재들을 과학과 접목시킨 극강의 사이언스 액션은 기계화 된 인물 캐릭터의 설득력을 더하며 통쾌한 눈요기가 될 것이다.

극중 조동혁은 특수경찰조직 루갈의 조장으로 진지하고 과묵하며, 어떤 상황에서도 절대 흥분하지 않는 냉철한 판단력의 소유자 ‘태웅’역을 맡았다. 

그는 한번도 져 본적 없을 정도로 뛰어난 격투술을 지니고 있음에도, 하루도 수련을 게을리 하지 않는 최고의 살인 병기 캐릭터로 스토리를 더욱 쫄깃하고 흥미진진하게 끌어가는 주요한 캐릭터이다.

한편 조동혁은 지난 여름 채널A 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슬럼프에 빠진 천재 화가 도하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번 ‘루갈’을 통해 또 한번 대중의 마음을 울릴 그의 연기가 기대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