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대기업 中 최근 5년간 ‘종업원 수’ 가장 많이 증가
이마트, 대기업 中 최근 5년간 ‘종업원 수’ 가장 많이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가 1위 기업 : [5년] 이마트 [3년] CJ올리브네트웍스, [1년] LG이노텍
사진 / 시사포커스DB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30대 그룹의 종업원 300인 이상 계열사 중 최근 5년(2012년~2017년)동안 종업원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곳은 이마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경제연구원은 공정위 대규모기업집단 공시자료를 통해 ‘2012년~2017년’ 30대 그룹의 종업원 300인 이상 계열사 종업원 수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마트는 1만4246명이었다.

이어 최근 3년(2014년~2017년)을 기준으로 할 경우 CJ올리브네트웍스(8306명)가, 최근 1년(2016년~2017년)은 LG이노텍(3616명)의 종업원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최근 5년 동안 종업원 수 증가 상위 30위 기업의 총 종업원 수는 10만9037명(30.9%)이 증가했다. 10만9037명을 업종별로 살펴보면 제조업이 3만2782명(30.1%)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서 도소매업 2만8586명(26.2%), 숙박음식점업(1만1721명(10.7%), 전문과학기술 9760명(9.0%) 순으로 늘어났다.

한편 한국경제연구원 추광호 일자리전략실장은 “최근 몇 년간 중국 경제성장 둔화 등 수출환경의 악화와 자동차, 조선업계의 구조조정과 같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일부 대기업들은 종업원 수를 늘려왔다”라며 “정부는 과감한 규제개혁, 기업활력 제고, 노동시장 유연성 확보 등을 통해 기업의 채용확대 여건을 만들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 최근 5년간 종업원 수 증가 상위 기업의 종업원 수 변화

순위

기업명

2012

2017

증가자()

1

()이마트

16,736

30,982

14,246

2

()스타벅스커피코리아

4,699

12,706

8,007

3

현대자동차()

60,116

67,604

7,488

4

CJ CGV()

1,076

6,722

5,646

5

()농협파트너스

51

5,321

5,270

6

()LG화학

11,903

17,157

5,254

7

삼성전자()

89,400

94,470

5,070

8

롯데쇼핑()

30,815

35,251

4,436

9

SK()

228

4,635

4,407

10

()신세계푸드

1,013

4,727

3,714

11

FRL코리아()

3,035

6,373

3,338

12

삼성물산()

9,627

12,817

3,190

13

LG이노텍()

9,903

12,750

2,847

14

현대엔지니어링()

2,632

5,472

2,840

15

효성ITX()

5,918

8,527

2,609

16

농협경제지주()

33

2,546

2,513

17

()GS리테일

10,087

12,569

2,482

18

대림산업()

5,420

7,788

2,368

19

SK하이닉스()

20,612

22,941

2,329

20

현대제철()

9,043

11,302

2,259

21

()호텔롯데

3,638

5,863

2,225

22

현대모비스()

7,164

9,272

2,108

23

()LG유플러스

6,722

8,777

2,055

24

()한화

3,675

5,611

1,936

25

()포스코건설

4,158

6,035

1,877

26

CJ프레시웨이()

1,701

3,560

1,859

27

삼성바이오로직스()

190

2,035

1,845

28

기아자동차()

32,880

34,526

1,646

29

()미라콤아이앤씨

224

1,832

1,608

30

한화큐셀코리아()

54

1,619

1,565

 

합계

352,753

461,790

109,037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