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 "WBSC 프리미어12 韓 방심 않으면 좋은결과 나올 것"
이승엽, "WBSC 프리미어12 韓 방심 않으면 좋은결과 나올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 뒤에 있는 번호 보다는 가슴에 붙은 태극기 먼저 생각하라"
ⓒSBS
ⓒSBS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2회 연속으로 WBSC 프리미어12 중계를 맡은 이승엽이 한국대표팀에 ‘방심하지 않는다면 좋은 경기를 풀어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6일 이승엽 SBS 해설위원은 이번 대회 예상에 대해 “한 팀도 빼놓지 않고 마음 놓을 수 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다”고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지난 주 푸에르토리코와의 평가전을 중계하며 후배들의 플레이를 지켜본 이승엽은 “국제 경험이 많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김광현, 양현종 두 선수가 중심을 잘 잡아 줄 거라고 믿는다”며 대한민국 대표팀의 전력을 높게 평가했다. 

또한 “역대 최강의 불펜진, 기동력과 장타력을 갖춘 타선의 조화가 잘 이루어 진다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본다”는 생각 또한 덧붙였다.

참가국들에게 대해 이승엽은 “한 팀도 빼놓지 않고 마음 놓을 수 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다고 생각이 된다”고 하면서도 “방심하지 않고 우리 선수들이 자신의 플레이를 한다면 좋은 경기를 풀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관측했다.

올림픽과 WBC 등에서 맹활약 했던 이승엽은 국가대표 후배들에게 따뜻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그는 “등 뒤에 있는 번호 보다는 가슴에 붙은 태극기를 먼저 생각하며, 선수단 모두가 공 하나에 한 마음 한 뜻을 모아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며 “그라운드에서 함께 치고 달린다는 생각으로, 한 마음 한 뜻이 되어 해설에 임할 것이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이 2연패에 도전하는 2019 WBSC 프리미어12 경기는 SBS와 SBS스포츠가 단독으로 생중계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