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마트, 여름철 간편식 즉석삼계탕·냉면류 가격 저렴
대형마트, 여름철 간편식 즉석삼계탕·냉면류 가격 저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개 제품 중 9개 제품은 대형마트가 저렴, 최대 38.7% 까지 가격 차이
소비자시민모임은 여름철 대표 가정간편식 제품인 즉석삼계탕과 냉면류 등 15개(즉석삼계탕 3개, 냉면류 12개) 제품에 대해 7월 셋째 주(7월 15일~16일)와 8월 둘째 주(8월 5일~6일) 서울시내 유통업체 48곳(대형마트 9곳, 기업형슈퍼마켓(SSM) 9곳, 일반슈퍼마켓 30곳) 대상으로 가격 조사 결과를 10일 발표했다. (사진 / 시사포커스DB)
소비자시민모임은 여름철 대표 가정간편식 제품인 즉석삼계탕과 냉면류 등 15개(즉석삼계탕 3개, 냉면류 12개) 제품에 대해 7월 셋째 주(7월 15일~16일)와 8월 둘째 주(8월 5일~6일) 서울시내 유통업체 48곳(대형마트 9곳, 기업형슈퍼마켓(SSM) 9곳, 일반슈퍼마켓 30곳) 대상으로 가격 조사 결과를 10일 발표했다.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소비자시민모임은 여름철 대표 가정간편식 제품인 즉석삼계탕과 냉면류 등 15개(즉석삼계탕 3개, 냉면류 12개) 제품에 대해 7월 셋째 주(7월 15일~16일)와 8월 둘째 주(8월 5일~6일) 서울시내 유통업체 48곳(대형마트 9곳, 기업형슈퍼마켓(SSM) 9곳, 일반슈퍼마켓 30곳) 대상으로 가격 조사 결과를 10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즉석삼계탕 3개 제품(CJ 비비고 삼계탕, 오뚜기 옛날삼계탕, 풀무원 찬마루 삼계탕)의 8월 둘째 주(8월 5일 ~ 6일)와 3주 전인 7월 셋째 주(7월 15일 ~ 16일) 가격을 유통업체별로 비교한 결과, 대형마트는 즉석삼계탕 3개 제품 모두 3주전(7월 셋째 주)에 비해 가격이 3.8%(풀무원 찬마루 삼계탕) ~ 11.1%(CJ 비비고 삼계탕)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기업형슈퍼마켓(SSM)은 즉석삼계탕 3개 제품 모두 3주전(7월 셋째 주) 보다 가격이 1.2%(CJ 비비고 삼계탕) ~ 16.8%(풀무원 찬마루 삼계탕) 상승했고, 일반슈퍼마켓은 조사제품 3개 중 2개 제품(CJ 비비고 삼계탕, 풀무원 찬마루 삼계탕)이 3주전(7월 셋째 주)에 비해 가격이 8.1%(CJ 비비고 삼계탕) ~ 12.8%(풀무원 찬마루 삼계탕) 상승했다.

또한 조사대상 15개 제품의 8월 둘째 주(8월 5일~6일) 유통업체별 평균가격을 비교해보면, 즉석삼계탕은 조사대상 3개 제품 모두, 냉면류는 12개 제품 중 6개 제품이 대형마트가 기업형슈퍼마켓(SSM)과 일반슈퍼마켓에 비해 가격이 9.5 ~ 38.7%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조사대상 제품 중 농심 둥지냉면 가격이 유통업체간 가격차이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는데, ‘농심 둥지냉면 동치미물냉면(161g*4입)’은 대형마트가 일반슈퍼마켓에 비해 38.7% 저렴했고, ‘농심 둥지냉면 비빔냉면(162g*4입)’도 대형마트가 일반슈퍼마켓에 비해 38.4% 저렴했다.

조사대상 즉석삼계탕 3개 제품(CJ비비고삼계탕, 오뚜기 옛날삼계탕, 풀무원 찬마루 삼계탕)의 가격은 대형마트가 다른 유통업체에 비해 9.7 ~ 17.7% 저렴했다.

특히 ‘오뚜기 옛날삼계탕(900g)’은 대형마트가 기업형슈퍼마켓(SSM)보다 17.7% 저렴했고, ‘풀무원 찬마루 삼계탕(1kg)’은 대형마트가 기업형슈퍼마켓(SSM)보다 12.0% 저렴했다. 또한, ‘CJ 비비고 삼계탕(800g)’은 대형마트가 일반슈퍼마켓보다 9.7% 저렴했다.  

더불어 간편식 냉면류 중 4인분 제품은 대형마트가, 2인분 제품은 기업형슈퍼마켓(SSM)과 일반슈퍼마켓이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품명은 같은데 용량에 따라 4인분과 2인분 제품이 있는 ‘CJ 동치미물냉면’, ‘CJ 평양물냉면’, ‘풀무원 겨울동치미물냉면’, ‘풀무원 평양물냉면’의 4인분과 2인분 제품 가격을 조사한 결과, 4인분 제품은 대형마트가 다른 유통업체에 비해 9.5 ~ 25.8% 저렴했고, 2인분 제품은 기업형슈퍼마켓과 일반슈퍼마켓이 다른 유통업체에 비해 5.3 ~ 23.8% 저렴하게 나타났다. 

유통업체별로 주로 방문 또는 이용 대상이 달라 냉면의 경우 같은 제품이라도 용량이 큰 제품은 대형마트가 저렴하고, 1~2인용 제품은 기업형슈퍼마켓이나 일반슈퍼마켓이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 결과 즉석삼계탕, 냉면류의 경우 유통업체에서 할인행사가 많아 유통업체간 가격 차이가 크게 나타났다. 

한편 소비자시민모임은 "소비자들은 구입 전 가격을 비교해 구입하고 같은 제품이라도 중량에 따라 유통업체별로 저렴한 제품이 다르므로100g당 단위가격을 비교해 구입하도록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