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9 8월 24일 국내 출시…블루투스 연동 ‘S펜’ 확장성
갤럭시노트9 8월 24일 국내 출시…블루투스 연동 ‘S펜’ 확장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노트8보다 일정 3주가량 앞당겨
미국 트위터리안 ‘아이스 유니버스’가 공개한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의 공식 포스터 ⓒ트위터 캡처
미국 트위터리안 ‘아이스 유니버스’가 공개한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의 공식 포스터 ⓒ트위터 캡처

[시사포커스 / 김용철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의 국내 출시일이 8월 24일로 정해졌다. 다음달 9일 미국 뉴욕에서 첫 공개된 이후 2주 후에 국내 첫 선을 보인다.

14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갤럭시노트9은 8월 14일부터 예약판매해 24일 국내 출시될 예정이다.

갤노트9 제품은 전작인 갤노트8과 S펜에서 큰 차이점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서는 갤노트9에 블루투스 기능 탑재로 S펜의 확장성에 주목하고 있다. 갤노트 S펜을 이용한 TV 등 가전제품 제어, 스마트폰 카메라 및 음악재생 컨트롤러 등이다.

갤노트9은 1200만 화소 후면 듀얼카메라, 800만 화소 전면카메라라 탑재되고, 갤노트9의 하단에는 USB-C포트, 3.5mm 헤드폰 잭, S펜 장착 공간 등이 있다. 배터리는 4천mAh, 화면은 6.4인치, 빅스비 2.0, 퀄컴 스냅드래곤 845·엑시노스 9810 칩셋 등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갤노트9는 갤노트8보다 일정이 3주가량 앞당겨지면서 흥행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갤럭시S9의 성적이 판매량 부진으로 기대에 못 미치자 출시를 앞당기고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 선점 효과를 통해 갤노트9 흥행 몰이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