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BTS(방탄소년단) 120억투자...수익률 약 6.3배 시현
산업은행, BTS(방탄소년단) 120억투자...수익률 약 6.3배 시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기생충'에도 약 7억원 직.간접 투자
문화컨텐츠 산업 지속적 투자 병행... 국내 혁신성장 선도해 나갈 것

[시사포커스 / 정유진 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13일 최근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제92회)에서 작품상 등 총 4개 부문 수상의 쾌거를 거둔 영화 ‘기생충’에  産銀 계열인 산은캐피탈에서 영화 제작 및 홍보를 위해 약 7억원의 직ㆍ간접투자 했음을 밝혔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아울러 산업은행은 영화 제작 분야 뿐만 아니라 음원, 미디어, 게임, 드라마, 웹툰 등 다양한 컨텐츠 분야에 투자를 이어가고 있으며, 대표적인 투자 성공 사례로 ‘방탄소년단’을 꼽았다. 

산업은행은 ‘11년도부터 2,991억원 규모의 4개 펀드 조성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소속된 빅히트엔터테인먼트(대표 방시혁)에  120억원을 투자하여 ‘19.11월까지  751억원을 회수하여 약 6.3배에 달하는 투자수익률을 시현하였다고 전했다.

또한 산업은행은 약 5,000억원 규모의 펀드 조성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문화컨텐츠 산업을 직접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영화 산업의 경우 ‘10년 이후 약 10년간 산은캐피탈 등 계열사를 통해 총 53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집행하였다고 한다. 

산업은행은 국내 문화컨텐츠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난 10년간의 지원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며,  '방탄소년단'에 이은 영화 '기생충'의 성공으로 음악, 공연, 영화 등 한류 문화컨텐츠의 세계 경쟁력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고 전했다. 산업은행은 제조기업의 경쟁력 강화, 유니콘 기업 양성 뿐만 아니라 문화컨텐츠 산업의 지속적인 투자를 병행하여 국내 혁신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