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For the Summer'로 5개월 만에 가요계 상륙
우주소녀, 'For the Summer'로 5개월 만에 가요계 상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겨냥 반전곡...'포 더 썸머'로 여름 정조준
걸그룹 우주소녀(설아, 엑시, 보나, 은서, 다영, 다원, 수빈, 여름, 루다, 연정)가 지난1월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WJ STAY?(우주 스테이?)' 발매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시사포커스DB
걸그룹 우주소녀(설아, 엑시, 보나, 은서, 다영, 다원, 수빈, 여름, 루다, 연정)가 지난1월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WJ STAY?(우주 스테이?)' 발매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걸그룹 우주소녀가 스페셜 앨범 ‘For the Summer’(포 더 썸머)로 가요계에 상륙한다.

4일 소속사 측에 따르면 우주소녀는 이날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스페셜 앨범 ‘For the Summer’와 타이틀곡 ‘Boogie Up’(부기 업)의 뮤직비디오를 전격 공개하고 시원한 여름나기에 나선다.

스페셜 앨범 ‘For the Summer’는 지난 1월 발매한 미니앨범 'WJ STAY?'(우주 스테이?)에 이어 약 5개월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보다. 

특히 철저히 여름을 겨냥한 이번 앨범은 일렉트로 펑크, 레트로 디스코, 댄스, EDM 등 여러 장르가 섞여 컬러풀한 사운드를 구현한다.

여기에 아련한 사랑의 판타지를 대표하는 우주소녀가 기존 이미지를 뒤엎고 세련된 웰메이드 팝을 압축해 들려주며 올여름의 BGM을 화려하게 완성시킬 계획이다.

타이틀곡 ‘Boogie Up’은 룸메이트와 여름나기에 나선 우주소녀의 청량함이 돋보이는 곡이다. 속도감 있는 전개와 화려한 편곡이 인상적으로, 특유의 경쾌한 에너지와 부드러운 흐름을 동시에 자극하는 우주소녀만의 매력적인 파티 음악이다. 

수록곡들의 구성도 흥미롭다. 완벽한 이상형을 발견한 소녀들의 엉뚱한 모습을 담은 'My Type’(마이 타입), 기존 우주소녀의 테두리를 벗어난 EDM 댄스곡 ‘우리끼리’, 8~90년대 음악을 연상케 하는 모던 디스코 스타일의 ‘눈부셔’에 'Sugar Pop'(슈가 팝)까지 친숙한 레트로 사운드와 트렌디한 결과물이 근사한 조화를 이룬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