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직방 등, ‘편리성’ 만족도↑…‘정보 정확성’ 만족도↓
다방‧직방 등, ‘편리성’ 만족도↑…‘정보 정확성’ 만족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답자 1200명 중 서비스 이용 과정에서 허위‧미끼 매물을 경험한 응답자는 총 409명(34.1%)
부동산 정보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소비자만족도 (자료제공 / 한국소비자원)
부동산 정보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소비자만족도 (자료제공 / 한국소비자원)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네이버 부동산, 다방, 직방 3개 부동산 정보 애플리케이션 업체의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앱 이용의 편리성’ 만족도는 높으나 ‘매물정보의 정확성’ 만족도는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16일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가 많이 이용하는 3개 부동산 애플리케이션 업체의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 및 이용 행태 등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소비자 만족도는 부동산 정보 애플리케이션 이용자 1200명을 대상으로 서비스 품질, 서비스 상품, 서비스 호감도 등 3개 부문으로 나누어서 평가됐다.

조사대상 3개 부동산 정보 애플리케이션 검색 환경과 고객 응대, 충분한 정보제공 등 서비스 품질에 대한 만족도는 평균 3.66점이었고, 업체별로는 다방 3.68점, 직방 3.66점, 네이버 부동산 3.63점이었다.

서비스 상품 만족도는 애플리케이션 이용의 편리성, 부가정보의 다양성, 매물정보의 정확성 등 3개 요인으로 평가됐고, 애플리케이션 이용의 편리성 만족도가 3.61점으로 높은 반면, 매물정보의 정확성 만족도는 3.54점으로 낮았다.

업체별로는 다방의 경우 애플리케이션 이용의 편리성, 부가정보의 다양성에 대한 만족도가, 직방은 매물정보의 정확성에 대한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높았다.

소비자가 서비스를 체험하면서 느낀 주관적 감정을 평가한 서비스 호감도는 직방 3.55점, 다방 3.53점, 네이버 부동산 3.46점으로 업체별 차이가 있었다.

업체의 서비스 품질‧상품‧호감도에 대한 종합만족도는 평균 3.57점으로, 다방과 직방이 각각 3.59점, 네이버 부동산이 3.52점이었다.

이와 관련 응답자 1200명 중 서비스 이용 과정에서 허위‧미끼 매물을 경험한 응답자는 총 409명(34.1%)으로 나타났다.

한편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관련 사업자들과 공유하고 취약부문에 대한 개선을 요청했으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 및 서비스 품질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서비스 비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