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소환, '정치특검 아닌 진실특검이 돼주길 부탁'
김경수 소환, '정치특검 아닌 진실특검이 돼주길 부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검보다 더한 조사에도 당당하게 응하겠다"...진실규명이 중요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드루킹 댓글 관련 공모 의혹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피의자 신분으로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허익범 특검 사무실에 출석하고 있다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드루킹 댓글 관련 공모 의혹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피의자 신분으로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허익범 특검 사무실에 출석하고 있다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드루킹 여론조작’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특검팀이 김경수 경남지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다.

6일 김경수 지사는 이날 오전 9시30분 업무방해 등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돼 특검 조사를 받고 있다.

이날 김 지사는 소환에 앞서 기자들의 질문에 “저는 이번 사건 관련해서 누구보다 먼저 특검의 도입을 주장했었다”며 “특검보다 더한 조사에도 당당하게 응하겠다고 여러 차례 밝혔다”고 설명했다.

이어 “저도 그렇고 국민도 그렇고 특검이 이 사건의 진실을 밝혀주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특검도 정치적 공방이나 갈등을 확산시키는 정치특검이 아니라 이 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밝히는 진실특검이 되어주시기를 다시 한 번 부탁 드린다”고 했다.

또 김 지사는 킹크랩 시연회 단 한 번도 보신 적 없느냐는 질문에 “그런 사실 없다”면서 지방선거에서 도움 요청했다는 말 있던데 사실인가라는 질문에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했다.

뿐만 아니라 센다이 총영사직 역제한 관련해서도 “그런 사실 없다”고 잘라 말했다.

일단 특검팀은 이날 김 지사를 상대로, 댓글 조작과 인사청탁 의혹 등을 들여다볼 예정이다. 다만 김 지사가 관련 의혹을 모두 부인하고 있는 만큼, 조사는 밤늦게까지 길어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