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내버스에서 성기를 꺼내놓고 여성 강제 추행
시내버스에서 성기를 꺼내놓고 여성 강제 추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14일 시내버스에서 여자 승객을 성추행한 혐의로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6일 오전 9시30분께 광주 동구 한 대학교 앞을 지나는 시내버스에서 손잡이를 잡고 서 있는 B씨의 뒤에서 성기를 꺼내 음란한 행위를 한 혐의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정신지체 2급 장애인으로 성욕을 억제하지 못하고 이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