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풍에 7M 길이 간판 떨어져 행인 4명 부상
강풍에 7M 길이 간판 떨어져 행인 4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 가좌동의 한 횟집 간판이 6일 오후 1시4분께 인도로 떨어져 행인 A(40·여)씨 등 4명이 부상을 입었다.

경찰은 이날 오후부터 시작된 강한 바람으로 가로 7m 가량의 횟집 간판이 인도로 떨어져 걸어가던 행인들이 부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경찰 측은 이들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횟집 주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