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특명 “새로운 피 수혈하라”
한나라당 특명 “새로운 피 수혈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재섭 대표,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

한나라당이 외부 인재 영입을 통해 당에 새로운 피를 불어넣는 작업에 착수했다.

강재섭 한나라당 대표는 8일 오전 국회 대표최고위원실에서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을 수여, 인재 영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강재섭 대표는 “인재영입위원회라는 것은 당헌당규에 규정되어 있는 존경받는 위원회”라며 “평상시 특히 선거가 있을 때 훌륭한 인재를 영입하는 임무를 띠고 있다. 시도 의회나 지방자치단체에 출마할 훌륭한 인재를 내부에서 영입하고 우리 당의 맑은 피를 수혈하는 중요한 기구”라고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선거 때 더 좋은 사람, 훌륭한 사람을 각계 각층에서 구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강창희 위원장을 필두로 이인기, 이계경, 이군현, 신상진, 유정복, 박재순, 복거일, 김양희, 전병식 위원이 인재영입위원으로 임명됐다.

한편, 강 대표는 이재오 최고위원의 사퇴에 대해 “이 최고위원이 ‘정권창출에 걸림돌이 되어서는 안 되겠다. 백의종군하겠다’고 밝혔다. 서로 오해에서 비롯된 것 같다. 정말 가슴 아픈 일”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