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양키스전 7이닝 4K 무실점 시즌 5승… 토론토 포스트시즌 진출
류현진, 양키스전 7이닝 4K 무실점 시즌 5승… 토론토 포스트시즌 진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시즌 5승과 시즌 평균자책점 2점대로 낮추며 토론토 블루제이스를 4년 만에 포스트시즌로 이끌었다
류현진, 7이닝 무실점 시즌 5승과 시즌 평균자책점 2점대로 정규시즌 마감/ 사진: ⓒMLB.com
류현진, 7이닝 무실점 시즌 5승과 시즌 평균자책점 2점대로 정규시즌 마감/ 사진: ⓒMLB.com

[시사포커스 / 이근우 기자] 류현진(33, 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뉴욕 양키스의 타선을 봉쇄하며 팀을 포스트시즌으로 이끌었다.

류현진은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주 버펄로의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2020시즌 메이저리그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선발로 등판해 7이닝 5피안타 2볼넷 4탈삼진 무실점 호투로 시즌 5승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토론토에게 중요한 경기였다. 승리 시 아메리칸리그 전체 승률 8위로 잔여 경기에 상관없이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하는 경기다. 토론토는 지난 2016년 이후 4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올랐다. 또 류현진은 양키스를 상대로 개인통산 첫 승을 획득했다.

지난 8일 양키스전에서 선발로 등판한 류현진은 5이닝 6피안타(3홈런) 5실점으로 부진한 바 있다. 그러나 이번에는 확실하게 설욕하며 14일부터 3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3자책점 이하) 기록을 이어갔고, 시즌 평균자책점은 종전 3.00에서 2.69로 낮췄다.

류현진은 지난해 시즌 평균자책점 2.32로 마감했고, 이번 시즌에도 2.69를 기록하며 2년 연속 2점대 시즌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양키스 타선은 류현진의 최고 시속 91.6마일 패스트볼과 고속 슬라이더, 체인지업을 공략하지 못했다. 그 사이 토론토 타선은 2회 말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솔로 홈런, 3회 보 비셋의 1타점 2루타, 6회에는 알레한드로 커크의 2타점 2루타로 6회까지 4점을 리드했다.

7회까지 이닝을 소화한 류현진이 앤서니 배스에게 마운드를 넘긴 뒤 배스가 1실점을 하기는 했지만, 라파엘 돌리스가 무실점으로 세이브를 추가하며 4-1로 토론토가 승리했다.

한편 토론토는 매직넘버 1을 지우기 위해 류현진에 큰 기대를 걸었고, 류현진은 그 기대에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