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첼시전 2-0 무실점 더블 거두며 리그 4위 보인다
맨유, 첼시전 2-0 무실점 더블 거두며 리그 4위 보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개막전 4-0 승리 후 첼시에 또다시 2-0 승리 거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개막전 이어 첼시전 무실점 2연승/ 사진: ⓒ게티 이미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개막전 이어 첼시전 무실점 2연승/ 사진: ⓒ게티 이미지

[시사포커스 / 이근우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첼시를 격파하고 4위를 노린다.

맨유는 18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첼시와의 경기에서 앤서니 마샬과 해리 맥과이어의 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전반전 초반 기세는 첼시가 좋았지만 11분 은골로 캉테가 부상으로 메이슨 마운트와 교체되고 26분 미키 바추아이가 기회를 놓치는 등 쐐기를 박지 못하는 사이 맨유는 전반전 정규시간 막판에 아론 완-비사카의 크로스를 마샬이 헤딩골로 선제골을 열었다.

후반전 10분에는 첼시가 코너킥 상황에서 커트 조우마의 슈팅이 골로 연결됐지만 비디오판독(VAR) 결과 파울과 함께 골이 취소됐다. 반면 후반 21분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코너킥을 맥과이어가 헤딩골로 마무리하면서 점수 차이가 벌어졌다.

첼시는 바추아이를 올리비에 지루로 교체했지만 한 골도 만회하지 못한 채 0-2 패배를 당했다. 지난 EPL 개막전에서 0-4 패배를 당한 뒤 맨유 입장에서는 무실점 더블을 달성했다.

맨유는 10승 8무 8패 승점 38로 7위까지 올라섰다. 4위를 기록 중인 첼시(12승 5무 9패 승점 41)와의 승점은 불과 3점차다.

한편 맨유는 지난달 20일부터 리버풀, 번리전을 연달아 패배하고 울버햄튼전과 비기며 3경기 연속 무승이었지만 첼시에게는 강한 면모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