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정치
인헌고생, 김병욱·전현희 의원에 ‘교육혁신안’ 전달“1만 원 이상 최저시급 책정, 사교육 철폐, 18세 선거권 보장” 등 요구
오종호 기자  |  sisafocus01@sisafoc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0  17:49:49
   
▲ 김병욱·전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10일 인헌고 학생들과 간담회를 열고 ‘교육혁신안’을 전달받았다. ⓒ전현희 의원실
[시사포커스 / 오종호 기자] 김병욱·전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입시위주 수업폐지, 사교육·학벌차별 철폐 등 학교현실과 대안을 담은 고등학생들이 직접 작성한 ‘교육혁신안’을 전달받았다.
 
인헌고등학교 학생 30여명은 10일 오후 국회를 방문해 김병욱, 전현희 두 의원과 간담회를 갖고 전교생들의 의견을 수렴한 ‘교육혁신안’을 전달했는데, 입시위주 수업 폐지와 학생들의 소질과 적성을 살려주는 교육실시, 주1회 공연·전시 관람을 할 수 있게 해야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학생들은 또 무상교육 실시, 사교육 및 학벌 차별 철폐, 정부와 대기업이 일자리 문제에 대해 OECD 평균 수준의 책임을 질 것, 1만 원 이상의 최저시급 책정, 18세 학생들의 선거권 보장 등을 요구했다.
 
인헌고 학생들은 “교육혁신안이 담고 있는 요구 사항이 잘 실현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국회를 방문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라고 했다.
 
이에 김병욱·전현희 의원은 “학생들이 직접 작성하고 결정한 ‘교육혁신안’은 대한민국 청년 정치의 성장을 보여준다”며 “이번 토론회가 학생들의 참신한 정책 제안을 듣고 의정활동에 반영할 수 있는 귀한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입을 모았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오종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동거녀 폭행해 사망하게 만들고 “사체 은닉”한 “형제” 징역형
범현대가 회장, 20대 알바생 성추행 혐의…
인터넷 채팅서 만나 성관계 위해 마약하다 긴급체포
현직 검사 “만취 상태 폭행?” 사실 관계 확인 중
남미 여행하던 "여교사 현지에서,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