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연예
'신서유기3' 터줏대감들의 유쾌한 존재감 通했다친근매력 저팔계 & 新캐릭터 무천도사 활약 주목되네
이선기 기자  |  sisafocus05@sisafoc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9  14:05:48
   
▲ ⓒtvN 신서유기 화면캡쳐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강호동과 이수근이 tvN ‘신서유기3’로 새해 웃음길의 포문을 시원하게 열었다.
 
매주 일요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되는 ‘신서유기3’ 첫 방송에서는 기존의 멤버인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에 더해 슈퍼주니어 규현, 위너 송민호가 새롭게 합류한 가운데, 더욱 신선하고 강력한 웃음을 선사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첫 회에서는 멤버들이 중국 계림으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으며, 새로운 멤버들의 충원으로 각 자의 캐릭터를 새롭게 정하기 위해 상식퀴즈가 진행됐다. 강호동은 의외의 선전으로 1등을 차지하며 저팔계를 선택하였으며, 이수근은 가까스로 꼴지를 면해 무천도사를 맡게 됐다.

이렇게 각각의 캐릭터가 주어진 가운데, ‘신서유기3’가 방송되는 내내 강호동과 이수근은 프로그램의 터줏대감으로서 존재감을 발휘하며 웃음 길잡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강호동은 첫 등장부터 옛날사람의 면모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하지만 다년간의 예능 내공의 소유자답게 본격적인 여행이 시작되자 멤버들의 돌발행동을 누구보다 빠르게 알아차리는 등 남다른 촉을 발휘하고, 아낌없는 몸 개그를 전하며 웃음의 중심축 역할을 했다.
 
또한 이수근은 물오른 예능인의 면모를 제대로 선보였다. 적재적소에서 웃음 포인트를 짚어내는 것은 물론 강호동과의 투닥거리는 케미 또한 놓치지 않고 살려내고, 길을 잃고 방황하는 막내를 직접 찾아나서는 훈훈함까지 선보이며 전방위 활약을 펼쳤다.
 
프리퀄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낸 뒤, 첫 공개된 본편 역시 쾌조의 출발을 알린 ‘신서유기3’. 그리고 ‘신서유기3’의 중심에서 멤버들은 물론 시청자들까지 웃음길로 안내하고 있는 친근한 매력의 저팔계 강호동과 새로운 캐릭터로 무장하게 된 무천도사 이수근.
 
아직 ‘웃음길’의 서막에 불과하지만 벌써부터 월요병을 날리는 웃음폭탄으로 주목 받고 있는 ‘신서유기3’를 통해 매주 일요일 밤 이들이 선물할 유쾌함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이선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동거녀 폭행해 사망하게 만들고 “사체 은닉”한 “형제” 징역형
범현대가 회장, 20대 알바생 성추행 혐의…
인터넷 채팅서 만나 성관계 위해 마약하다 긴급체포
현직 검사 “만취 상태 폭행?” 사실 관계 확인 중
남미 여행하던 "여교사 현지에서,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