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0년대 인기만화가 '독고탁' 이상무 화백 별세
7~80년대 인기만화가 '독고탁' 이상무 화백 별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만화가협회 제공
7~80년 대 인기 만화였던 ‘독고탁’의 이상무 화백이 3일 별세했다. 향년 70세.

3일 한국만화가협회에 따르면 이상무 화백은 지난 3일 오전 작업실에서 작품을 그리다가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지난 1946년 경북 김천시에서 태어난 고인은 1966년 잡지 ‘여학생’에 순정만화 ‘노미호와 주리혜’를 발표하며 만화가로 데뷔했다.

이후 고인은 지난 1971년 ‘주근깨’부터 독고탁을 만화의 주인공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으면서 이름을 널리 알렸다.

한편 이충호 한국만화가협회장은 고인의 죽음에 대해 “나를 비롯한 동년배 만화가들이면서 거의 대부분이 독고탁과 친구로서 시간을 공유했을 것”이라며 “이 화백의 부고를 듣고 한 시대가 저무는 아픔을 느낀다”고 밝혔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대학병원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고 발인은 5일 오전 11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