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대형할인점 상권 경쟁
청주 대형할인점 상권 경쟁
  • 류병두
  • 승인 2006.03.1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월 2개 점포 개점
충북 청주지역 유통업계가 대형할인점을 중심으로 경합이 벌여지고 있다. 지난 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현재 청주시에는 까르푸, 홈플러스, 롯데마트, 이마트, GS마트, 농협물류센터 등 6개 대형할인점이 영업중이며 오는 4월초 농협물류센터 봉명점에 이어 5월에는 율량동에 홈플러스 2호점이 개점될 예정이어서 상권 경쟁이 더욱 치열해 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처럼 상권경쟁 우위를 차지하기 위한 대형 할인점들에서는 고객이탈을 막기위한 대책 마련에 나섰으며 신설 할인점들도 타 할인점과의 비교우위를 위한 판촉전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