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희, 20년 전에도 ‘트윙클~’ 빛이 나
조윤희, 20년 전에도 ‘트윙클~’ 빛이 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출처 : tvN

배우 조윤희가 어린시절부터 남다른 미모를 자랑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나인:아홉번의 시간여행’(극본 송재정 김윤주/연출 김병수) 제작진은 여주인공 조윤희의 20여년 전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조윤희는 반바지와 반팔을 입은 채 친구와 어깨동무를 하고 있다.

조윤희의 뚜렷한 이목구비와 우월한 다리길이 등은 감탄을 자아내며, 사슴 같은 눈망울과 여리여리한 몸매라인은 보호본능을 자극한다. 조윤희는 최근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20년 전 어땠느냐’는 질문을 받고 “굉장히 내성적이고 조용한 학생이었다”고 회상한 바 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누가 봐도 어린 조윤희”, “저 때도 다리가 길었구나”, “미모는 타고나는 거야”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사진은 극 중 인물들이 20년 전 과거로 시간여행을 한다는 설정에 따라 공개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