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병·쓰러짐에 강한 다수확 깨 '강백' 개발
역병·쓰러짐에 강한 다수확 깨 '강백' 개발
  • 문충용
  • 승인 2005.05.0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준품종인 양백깨보다 6% 정도 많이 수확
농촌진흥청은 역병과 쓰러짐에 강하고 수량이 많은 참깨 신품종 '강백'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농진청 작물과학원 영남농업연구소가 개발한 '강백깨'는 참깨 재배에 가장 심각한 병해인 역병 발생률이 양백깨 보다 약 40% 정도 적고, 쓰러짐(도복) 발생률도 약 50% 줄어든 '내역병·내도복성' 품종이다. 강백깨의 1000알 무게는 2.54g으로 표준품종인 양백깨보다 0.04g이 무거우며, 지난 2002년부터 수원 등 전국 8개소에서 3년 동안 지역적응시험을 수행한 결과 10a당 수량성은 87kg으로 중부지방에서 표준품종인 양백깨보다 약 6% 정도 많이 수확됐다. 강백깨는 가지수(분지수)가 적고 , 3과성 2실 4방의 고유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성숙기는 8월 말경으로 표준품종인 양백깨와 비슷하나, 줄기의 길이는 108cm로 양백깨보다 짧고 분지수는 0.2개가 더 많고, 주당 꼬투리수 62개로 양백깨보다 2개 정도 많다. 농진청은 이번에 개발된 강백깨를 신품종 종자 보급체계에 의한 증식과정을 거쳐 소량의 종자를 농가에 직접 보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