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친환경 전기자동차 추가 구매 지원
양주시, 친환경 전기자동차 추가 구매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 보급대상으로 통합 접수

 

양주시는 친환경 전기자동차 추가구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사진/고병호 기자 

[경기북부 / 고병호 기자]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과 그린모빌리티 활성화를 위해 14일부터 친환경 전기자동차 추가 구매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양주시는 전기화물차 43대, 전기이륜차 46대로 전기화물차 최대 2,700만원, 전기이륜차는 최대 330만원까지 지원한다.

특히 시는 기존 취약계층, 다자녀 가정, 생애최초구매자 등에게 우선순위를 부여해 보급했던 물량을 없애고 일반 보급대상으로 통합 접수한다고 밝혔다. 

지원자격은 신청일 기준 전기이륜차는 1개월, 전기화물차는 3개월 이상 양주시에 거주 등록한 만 18세 이상 시민, 법인, 기업, 공공기관, 지방공기업이며 위장전입 등 부정한 방법으로 지원받은 경우 보조금이 환수된다.

또한 보조금을 지원받아 전기자동차를 구매한 경우 의무이행기간 2년을 준수해야 하며 차량가액에 따라 기초연금, 장애인연금 등 수급대상에서 탈락할 수 있어 구매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지원차종은 전기자동차 통합포털에 게재된 전기차보조금 지원대상 차량이며 전기차 대리점에서 계약한 뒤 전기자동차 통합포털에 지원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질 개선에 효과적인 친환경 전기자동차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추가 보급 지원을 마련했다”며 “전기자동차에 관심있는 시민들의 많은 신청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