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그들이 온다...'Dynamite'로 전 세계 동시출격
방탄소년단(BTS), 그들이 온다...'Dynamite'로 전 세계 동시출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신곡 '다이너마이트' 전세계 발표…경쾌한 희망 메시지
그룹 방탄소년단이 21일 새 디지털 싱글 'Dynamite'를 발매한다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21일 새 디지털 싱글 'Dynamite'를 발매한다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디지털 싱글 'Dynamite'를 전 세계에 컴백했다.

21일 소속사 측에 따르면 방탄소년단(BTS)는 이날 'Dynamite'를 전 세계에 동시 발매한다. 지난 2월 발표한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이후 6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곡으로, 발매 전부터 팬들의 관심과 기대가 뜨겁게 달아올랐다. 

'Dynamite'는 밝고 경쾌한 디스코 팝 장르의 곡이며, 조나스 브라더스의 '왓 어 맨 가타 두?', 헤일리 스타인펠드의 '아이 러브 유스'를 만든 뮤지션 데이비드 스튜어트, 제시카 아곰바르가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방탄소년단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이 곡을 완성했다. 

'MAP OF THE SOUL : 7'을 통해 시련과 상처, 두려움 등 자신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노래로 표현했다면, 이번 'Dynamite'에는 크게 '행복'과 '자신감'이라는 두 가지 메시지를 녹여, 삶의 소중함과 인생의 특별함을 얘기한다. 

또한 코로나19 사태가 자신들에게 야기한 무력감과 허탈감을 이겨낼 '돌파구'로서 방탄소년단은 데뷔 이래 처음 영어로 곡을 소화하는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디지털 싱글 발매는 당초 계획에 없었지만, 듣기만 해도 신나고 기분 좋아지는 'Dynamite'를 전 세계 팬들과 함께하고 싶은 열망으로 서둘러 컴백 준비에 돌입했다. 

중독성 강한 청량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곡에 걸맞게 'Dynamite'의 안무 역시 세련되고 경쾌하다. 

멤버마다 고유의 멋과 개성을 드러낼 수 있는 퍼포먼스로, 단순한 동작을 연결해 멤버들이 노래에 집중하면서도 각자 자신의 매력을 발산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방탄소년단은 군무와 솔로 퍼포먼스를 통해 위트와 카리스마를 동시에 보여 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