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커스TV]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북한, 금도 넘었다... 강력히 규탄한다"
[포커스TV]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북한, 금도 넘었다... 강력히 규탄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시사포커스 / 김병철 기자] 06월 17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북한의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와 관련해 "민주당은 정상 간 남북 합의를 깨뜨리고 한반도의 긴장을 고조시키는 북한의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원내대표는 "대남압박 수위를 높이는 것에도 지켜야 할 금도가 있다." 그러면서 "이런 행위로 북한이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어렵게 쌓은 남북간 신뢰를 허무는 도발행위를 즉각 중단하기를 바란다"며 "추가 도발이 있을 경우 북측이 모든 책임을 져야 할 것임을 경고한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영상촬영‧편집 / 김병철 기자
영상촬영‧편집 / 김병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