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찾아가는 자전거 2020 수리센터' 운영
고양시, '찾아가는 자전거 2020 수리센터'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간 3월 31일~ 11월 28일 운영’
‘행복지원센터. 도서관. 호수공원 거점 운영’
‘공기주입부 고무 등 무상 제공’
고양시,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사진/고양시]
고양시,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사진/고양시]

 

[경기서부/ 이윤택 기자] 고양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고양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활력이 되고자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일정을 오는 3월 31일부터 11월 28일까지 총 154회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각 가정에 고장 난 자전거를 시간적.경제적인 이유로 오랫동안 방치되어 있던 것을 지역 순회 자전거 수리 서비스로 전문가 2명이 주민이 편하게 찾을 수 있는 장소를 순회 운영할 예정이다.
 
이용 시간은 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점심시간 12:00~13:00)이며, 매주 토요일은 자전거 이용자가 많은 호수공원에 자전거 수리센터가 설치된다.
 
브레이크 오일‧공기압‧기어 변속 등의 기본점검과 핸들‧안장 조절 등 안전운행을 위한 간단조정, 공기주입부 고무 등은 무상으로 제공되며, 무상제공 품목 이외의 타이어‧브레이크 변속기‧체인교체 등은 유상서비스로 공임 없이 도매가격으로 원가 수리한다.
 
시 관계자는 ‘찾아가는 수리센터’를 통해 유.무상 수리함으로써 친환경 녹색교통수단인 자전거 이용률이 높아, 환경도 살리고 가정에 도움이 되는 1석 2조의 효과를 볼 수 있는 사업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사업으로, 지난해 4,276대의 자전거를 수리했다.
 
또한 ”자전거는 여가활용, 건강 증진, 이산화탄소 저감 등 다목적의 좋은 기능을 가지고 있다“ 며 ”시에서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을 비롯해, 자전거 안전교육, 자전거행사 등 다양한 시민 편의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수리를 받으시길 바라며, 수리 전문가의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체온계 비치, 사회적거리 유지 등으로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간 일정 및 운영 장소에 대하여는 고양시청 홈페이지(열린시정/새소식/“2020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계획 알림)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민원콜센터(031-909-9000)를 통해서도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