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자동차, '월 87만원 전기차 이용가능 서비스' 실시
기아 자동차, '월 87만원 전기차 이용가능 서비스'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무제한 충전서비스
전용앱 통해 예약. 탁송. 반납 해결
기아자동차 월 구독형 차량렌트 섭사진=
'기아자동차 월 구독형 차량렌트 서비스'  ⓒ기아자동차

[시사포커스 / 조관제 기자] 기아자동차는 "월 87만원으로 전기차를 이용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기아차의 니로와 쏘울 전기차를 자유롭게 이용 할 수 있는 “기아플렉스 EV라인”의 월 구독료는 87만원으로, 카니발 하이리무진을 월 1회에 72시간 사용 할 수 있는 보너스도 제공 받을 수 있다. 또한 전기자동차 배터리 충전에 대한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월 6만9천원의 무제한 충천상품도 함께 받을 수 있다. 

기아플렉스 EV라인’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모바일 앱을 설치해야 하는데, 사용자는 이 앱을 통해 계약-결제-예약-배송-반납의 모든 과정을 원스톱으로 이용 할 수 있다.

특히 차량구입과 정비, 소모품 관리 등 비용지출에 대한 부담이 큰 자동차 이용자들은 차량사용 3일전까지 앱을 통해 차량을 선택. 예약하고, 본인이 원하는 시간과 장송에 맞춰 탁송까지 받아 사용 할 수 있어 편리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자동차측은 이미 시행중인 고급 라인업(The K9, 모하비, 스팅어)으로 구성된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프리미엄’의 경우, 지난 2019년 6월 구독 서비스 런칭 후 “누적 이용 고객은 2백여 명”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