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세정, 오는 17일 미니앨범 '화분'으로 솔로 컴백
'구구단' 세정, 오는 17일 미니앨범 '화분'으로 솔로 컴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니 앨범 '화분' 컴백 확정..차세대 명품 보컬리스트 출격
구구단 멤버 세정 / ⓒ시사포커스DB
구구단 멤버 세정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걸그룹 ‘구구단’ 세정이 오는 17일 컴백을 첫 번째 미니 앨범으로 돌아온다.

3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17일 세정의 첫 번째 미니 앨범의 첫 선을 알리는 티저 이미지를 최초 공개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서는 한 손으로 영롱한 빛을 내는 투명한 유리구슬을 쥐고 있어 묘하면서도 신비로운 분위기를 가득 담아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더불어 컴백 티저 이미지 안에 적힌 문구에서도 알 수 있듯 세정의 첫 번째 미니 앨범명은 '화분'으로 정해졌다. 지난해 발매 한 ‘터널’에 이어 약 3개월 만에 컴백으로 팬들의 반가움을 사고 있다.

티저이미지 / ⓒ젤리피쉬
티저이미지 / ⓒ젤리피쉬

무엇보다 목소리만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와 힐링을 전하며 차세대 명품 보컬리스트로 자리 잡은 세정이 이번 미니 앨범을 통해 얼마나 다채로운 음악적 매력을 담아낼지 음원 발매 전부터 가요계는 물론 음악 팬들 사이에서 기대감이 솟구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세정은 앞서 자신의 SNS 채널을 통해 재해구호협회에 기부한 사실을 알리며 선한 영향력으로 훈훈함을 더하기도 했다.

한편, 세정의 첫 번째 미니 앨범 ‘화분’은 오는 17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