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미세먼지 감시단' 발대식 개최
울산시, '미세먼지 감시단' 발대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정의 교육 받은 미세먼지 감시원 25명으로 구성
울산시가 미세먼지 감시단을 발족했다. 사진/울산시
울산시가 미세먼지 감시단을 발족했다. 사진/울산시

[울산ㆍ경주 취재본부 / 김대섭 기자] 울산시는 18일 오전 10시 시민홀에서 '미세먼지 감시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서약서 낭독, 현장 출동 시연, 감시단 사무실 방문 등으로 진행되었으며 미세먼지에 대한 대시민 홍보와 감시원 직무에 관한 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미세먼지 감시단'은 올해 1월에 최종 합격하여, 소정의 교육을 받은 미세먼지 감시원 25명으로 구성됐으며 올해 2월부터 시청, 구청 및 군청 미세먼지 전담 부서에 배치되어 운영되고 있다.

활동 장비는 미세먼지 간이 측정기(20개), 간이 샘플러(20개), 차량(12대) 등을 갖추고 있다.

감시단은 차량을 직접 운전하여 불법소각, 대기배출사업장, 악취배출업소, 비산먼지 발생 사업장 등을 감시하고 경유차 배출가스 단속을 지원한다.

또한 미세먼지 대책 홍보, 비상저감조치 관리 등 업무를 지원하면서 필요시 대기 분야 외 폐기물, 화학물질 등 환경관리 개선을 위한 감시 업무도 수행한다.

이와관련해, 울산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불법 및 과다 배출 행위를 근절함으로써 울산의 대기질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2018년도 울산시 초미세먼지(PM - 2.5)나쁨 일수 및 연간 평균 농도는 나쁨 73일, 평균농도 23㎍/㎥로 나타났으나 2019년도는 나쁨 42일, 평균농도 20㎍/㎥로서 나쁨 일수가 31일 줄었고, 평균농도는 3㎍/㎥ 감소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