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허재 등 무슨조합?...新예능 '식탁의기사'로 뭉쳤다
김수미-허재 등 무슨조합?...新예능 '식탁의기사'로 뭉쳤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미-허재-유민상-정호영, 택시 기사 맛집에서 간편식 개발까지
ⓒKBS
ⓒKBS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KBS 새 예능 ‘식탁의 기사’에서 김수미, 허재, 유민상, 정호영 셰프가 뭉친다.

22일 KBS에 따르면 오는 26일 첫 방송 되는 ‘식탁의 기사’는 ‘맛집 내비게이터’ 택시기사들이 추천하는 맛집의 음식들을 먹어보고 가장 잘 팔리는 최고의 메뉴를 간편식으로 완성해보는 프로그램.

특히, 식품의 연구개발과 제조, 유통 등 식품산업 전 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해주는 식품산업단지인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찾아 레시피 개발부터 식품 패키징까지 전 과정을 직접 경험해 보며, 그동안 시청자들이 궁금해 했던 간편식 탄생과정이 자세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더불어 ‘집밥의 여왕’ 김수미와 선수 시절 전국을 누비며 맛집을 통달한 ‘국가대표 대식가’ 허재, 평소 간편식을 즐겨 먹는 ‘간편식 전문가’ 유민상, ‘스타 셰프’ 정호영이 ‘식탁의 기사단’으로 뭉쳐 어떤 간편식을 만들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먼저, 간편식 메뉴 선정을 위해 택시기사들이 추천하는 식당을 방문하기로 한 이들은 즉석에서 택시를 잡아타는 순간부터 웃지 못 할 난관에 부딪혀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 택시기사님이 추천한 맛집에 도착. 상상치 못했던 메뉴에 깜짝 놀라는가 하면, 핫한 결혼 소식의 주인공 김수미의 예비 며느리 ‘서효림’의 깜짝 등장에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김수미는 서효림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하며 친 모녀 사이 이상으로 애정 넘치는 사이를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