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경찰서, 주민의 안전을 위해 자유로 긴급신고 위치안내판 설치
고양경찰서, 주민의 안전을 위해 자유로 긴급신고 위치안내판 설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덕양구청·소방서·고양경찰서 협업
시민을 위한 행정 반영
[고양경찰서제공]
[고양경찰서제공]

[경기서부 / 이윤택 기자] 고양경찰서와 덕양구청은 긴급신고위치 안내판을 10월 31일 자유로에 설치하였다.

이번 위치안내판 설치는 자유로에서 발생되는 긴급상황이 발생 때 신고자의 위치를 정확히 설명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골든타임을 놓치는 경우를 예방하고자 긴급위치안내판을 설치하였다.

긴급신고 안내판은 고양경찰서 생활안전과에서 오랫동안 자료를 바탕으로 덕양구청에 필요성은 물론 설치 후 효과성을 설명과 함께 협조를 요청하였고, 덕양구청에서도 인식을 같이하여 적극행정을 바탕으로 고양소방서 등과 함께 합동점검을 통해 긴급신고 위치안내판을 설치하게 되었다.

긴급신고 위치안내판은 200m 간격으로 총 100여 개를 설치하였으며, 특히 전문성을 발휘하여 고휘도 반사지 재질을 사용하여 주간은 물론 야간에도 효율성을 높이고, 강풍에 떨어지지 않도록 밴드형으로 제작하여 내구성을 강화하였다. 향후 이를 토대로 제2자유로 및 고양시 구간 전체 자동차 전용도로에 설치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다.

김선권 고양경찰서장은 "출동시간 단축, 골든타임 확보, 범죄와 재난 등으로부터 국민의 생명, 신체,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은 물론 지역 기간 관 칸막이를 허물어 유기적으로 협력하는 행정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