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경찰서, 기본을 실천한 경찰관..화재현장 노부부 구조!
파주경찰서, 기본을 실천한 경찰관..화재현장 노부부 구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믿은직한 경찰관..말이 아닌 행동
파주경찰서 화마속 구조장면[파주경찰서제공]
파주경찰서 화마속 구조장면 [파주경찰서 제공]

[경기서부 / 이윤택 기자] 파주시 야동동 풀무골로 가구공장에서 10. 16.(수) 02시경 가구공장에서 걷잡을 수 없는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현장에 경찰관이 출동 하였을 때 화재현장은 긴박했다.

약 130여평 공장에 검은 연기와 함께 불길이 치솟고 인근 인가로 불이 번지고 있는 위급한 상황이었고, 화재현장 바로 뒤편 가옥에 거동이 불편한 노부부가 빠져나오지 못하는 상황이 펼쳐졌다.

현장 가옥은 불이 꺼진 상태로 있었으며, 출동 경찰관이 문을 두드려도 인기척이 없어 위급한 상황임을 즉시 한 경찰관은 자신의 몸을 아끼지 않고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 방에서 잠들고 있던 80대 노부부를 발견하였다.

현장에서 확인한 할아버지는 거동이 불편하여 신속한 대피가 어려운 상황이 발생하자 경찰관은 즉시 등에 없고 밖으로 대피하여 노인 부부를 건강하게 대피시키는 조처를 했다. .

몸을 아끼지 않고 헌신한 금촌지구대 소속 경찰관 순경 김00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은 대한민국 경찰관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면서 아무쪼록 노부부의 건강에 이상이 없어 정말 다행이라고 말했다. 불길은 노부부 구조 후 가옥으로 번져 전소되었다

파주경찰서 이철민 서장은 "화마속에서 출동한 경찰관들이 몸을 아끼지 않고 신속한 판단으로 거동이 불편한 노부부를 대피시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켰다면서, 앞으로 파주경찰은 자긍심을 갖고 시민의 안전을 위해 기본에 충실한 경찰서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파주경찰서 형사계에서는 이번 화재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