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시크큐티' 똘망 눈빛에 '당당한 미소'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시크큐티' 똘망 눈빛에 '당당한 미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테일한 연기와 진정성에 매번 감탄, "동주 기대해도 좋을 것"
ⓒKBS
ⓒKBS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이 반박 불가 ‘만찢’ 싱크로율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12일 제작진 측이 공개한 ‘동동주’ 캐릭터 포스터 역시 눈을 뗄 수 없는 당찬 에너지로 화면을 가득 채운다. 빛나는 눈빛과 입가에 어린 다부진 미소는 불의를 참지 못하고 확고한 신념을 지닌 동주 그 자체. 

확대경을 들고 도안을 살펴보는 김소현은 공구만 있으면 무엇이든 뚝딱 만들어내는 과부촌 ‘금손’ 동동주의 면모를 과시한다. 무엇보다 ‘동동주’의 트레이드마크인 단발머리와 꽃보다 화사한 비주얼 역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홀리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소현은 몸치, 음치, 박치 3無를 갖춘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을 장착한 동주로 설명이 필요 없는 퍼펙트 ‘만찢녀’이자, 사극 여신으로서의 존재감을 아낌없이 발휘할 전망이다.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비밀을 지니고 살아온 동주의 인생에 수상쩍은 과부 녹두가 뛰어들며 어떤 파란만장한 변화를 맞을지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여기에 예측 불가한 ‘여장남자’ 녹두와의 신박한 로맨스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