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차남규·여승주 자사주 매입...책임경영·주가부양 의지 ‘표명’
한화생명, 차남규·여승주 자사주 매입...책임경영·주가부양 의지 ‘표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남규 부회장 5만주, 여승주 사장 3만주 매입
책임경영 및 주주 가치 제고 의지 표명
한화생명은 차남규 대표이사 부회장이 자사주 50,000주,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이 30,000주를 지난 29일 장내 매수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 차남규 대표이사 부회장 ⓒ한화생명

[시사포커스 / 김은지 기자] 한화생명 CEO 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 책임 경영의지를 밝히고 내부 직원들에게 어려운 상황 속에서 결속을 다지자는 의미를 전달했다.

한화생명은 차남규 대표이사 부회장이 자사주 50,000주,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이 30,000주를 지난 29일 장내 매수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차남규 부회장은 184,000주, 여승주 사장은 98,650주의 자사주를 보유하게 됐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차부회장과 여사장의 책임경영 및 주주가치 제고의 의지를 표명했다고 평가됐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한화생명 주가는 시장금리 하락 및 보험업 관련 제도 강화의 영향으로 실제 회사 가치 및 미래성장 잠재력에 비해 과도하게 하락했다.”며 “CEO들의 자사주 매입은 향후 책임경영 및 주가부양의 의지를 대내외로 표명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