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5번째 바이오시밀러 SB8, 유럽 판매허가 단계 돌입
삼성바이오에피스 5번째 바이오시밀러 SB8, 유럽 판매허가 단계 돌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기업 최초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글로벌 허가 신청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지시간 18일, 유럽 의약품청(EMA)으로부터 서류심사 착수를 통보 받았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지시간 18일, 유럽 의약품청(EMA)으로부터 SB8의 서류심사 착수를 통보 받았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시사포커스 / 임솔 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의 개발을 마치고 본격적인 판매허가 단계에 돌입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18일(현지시간) 유럽 의약품청(EMA)으로부터 SB8(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성분명: 베바시주맙)의 판매허가 승인을 위한 서류 심사가 시작됐다는 통보를 받았다.

이번에 착수한 서류심사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지난 6월 EMA에 제출한 판매허가 신청서(MMA)에 대한 사전 검토 완료 후 진행되는 것이다.

이로써 삼성바이오에피스는 국내 기업으로는 최초로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의 글로벌 판매 허가 절차를 밟게 됐다. 또한 SB8은 유방암 치료제 ‘온트루잔트’에 이어 삼성바오에피스가 개발한 두 번째 항암항체 바이오시밀러로서 그 가치를 입증할 수 있게 됐다.

아바스틴은 스위스 로슈(Roche)가 판매 중인 종양질환 치료제로서 유럽에서 전이성 대장암, 비소세포폐암, 전이성 유방암 등의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작년 글로벌 매출은 총 68억4900만 스위스 프랑(약 8조2000억원)에 달한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재 유럽에서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베네팔리(엔브렐 바이오시밀러), 플릭사비(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 임랄디(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와 유방암 치료제 온트루잔트(허셉틴 바이오시밀러)를 판매하고 있다.

SB8은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는 다섯 번째 바이오시밀러 제품으로,금번 판매허가 신청으로 인해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 전략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됐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총 763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SB8의 글로벌 임상3상을 작년 말 마무리했으며 SB8의 임상 결과는 9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유럽종양학회 (ESMO)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