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출시 2주년 앞두고 누적고객 1000만 명 돌파 ‘쾌거’
카카오뱅크, 출시 2주년 앞두고 누적고객 1000만 명 돌파 ‘쾌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적 상품 집중, 하반기 자체 중금리 대출 등 금융 상품 내놓을 것"
6월 말 기준 카뱅 수신 17조5700억 원, 여신 11조3300억 원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은 지난 2017년 7월 27일 대고객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2주년을 앞둔 지난 7월 11일 22시25분을 기점으로 계좌개설 고객 10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사포커스DB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은 지난 2017년 7월 27일 대고객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2주년을 앞둔 지난 7월 11일 22시25분을 기점으로 계좌개설 고객 10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김은지 기자] 카카오뱅크가 출시 2년 만에 누적고객 1000만 명을 돌파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은 지난 2017년 7월 27일 대고객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2주년을 앞둔 지난 7월 11일 22시25분을 기점으로 계좌개설 고객 10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대고객 서비스 첫날 24만 명이 카카오뱅크에 계좌를 연 이후 5개월이 지난 2018년 1월엔 500만 고객을 달성했다”며 “이제 카카오뱅크는 1000만 고객을 모실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2015년 은행업 예비인가 이후 본인가를 준비하면서 가졌던 마음가짐과 목표, 초심을 잃지 않겠다”며 “‘사람과 은행의 만남이 더 쉽게, 더 자주 일어나는 은행’, ‘사용자 중심의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일상 속 어떤 순간에도 유용한 나만의 은행’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카카오뱅크 이용우·윤호영 공동대표는 “출범 2년이 되기 전 1천만 고객을 넘어선 것에 감사드린다”며 “고객 입장에서 고민해왔던 초심을 잃지 않도록 더 혁신적 상품을 선보이는 데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하반기에는 자체 중금리 대출 등 고민해왔던 금융 상품을 내놓으려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9년 6월말 기준 카카오뱅크는 수신 17조5700억 원, 여신 11조3300억 원의 은행으로 성장한 결과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