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서울광장에서 즐기는 아시안 전통 춤, 싱가포르 공연단 '인 하모니'
[포토] 서울광장에서 즐기는 아시안 전통 춤, 싱가포르 공연단 '인 하모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 '인 하모니' 공연단은 다양한 민족의 악기로 싱가포르의 다민족성을 조화롭게 풀어내는 곡들을 연주한다. 사진/유우상 기자
싱가포르 '인 하모니' 공연단은 다양한 민족의 악기로 싱가포르의 다민족성을 조화롭게 풀어내는 곡들을 연주한다. 사진/유우상 기자
싱가포르 '인 하모니' 공연단은 다양한 민족의 악기로 싱가포르의 다민족성을 조화롭게 풀어내는 곡들을 연주한다. 사진/유우상 기자
싱가포르 '인 하모니' 공연단은 다양한 민족의 악기로 싱가포르의 다민족성을 조화롭게 풀어내는 곡들을 연주한다. 사진/유우상 기자

[시사포커스 / 유우상 기자] 동남아시아 10개국의 다채로운 문화를 소개하는 아세안종합축제 ‘2019 아세안 위크(ASEAN WEEK)’가 한-아세안센터와 서울시 주최로 14일 부터 3일간 서울광장에서 개최되었다. 마지막 날 16일 브루나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말레이시아, 미얀마,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등 아세안 10개국 대표공연단은 특색 있는 춤과 노래로 자기나라의 문화를 소개하였다.

싱가포르 '인 하모니' 공연단은 다양한 민족의 악기로 하나의 조화로운 소리를 내면서 싱가포르의 다민족성을 조화롭게 풀어내는 곡들을 연주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