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10명 중 4명, 취업사교육 받아…연평균 205만원
대학생 10명 중 4명, 취업사교육 받아…연평균 205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사교육 경험자 3년 전 동일 조사(2016년 18.2%) 대비 20.0%P 증가
자료제공 / 잡코리아
자료제공 / 잡코리아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취업을 위해 사교육을 받는 대학생이 5명중 약2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국내 4년제 대학 3,4학년 대학생 총 1,080명을 대상으로 ‘취업사교육 현황’을 조사했다고 17일 밝혔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 중 ‘최근 일 년 이내 취업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고 답한 대학생이 38.2%로 5명중 약 2명에 달했다. 이들이 일 년 동안 취업사교육비로 지출한 금액은 평균 205만원에 달했다.

취업사교육 경험자 비율은 남학생(36.1%) 보다 여학생(39.9%)이 더 많았고, 전공계열별로는 경상계열 대학생 중 취업사교육 경험자 비율이 47.4%로 가장 높았다. 그 다음으로는 사회과학계열(44.5%) 인문계열(41.2%) 이공계열(33.8%) 순으로 취업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는 대학생이 많았다.

요즘 취업사교육을 받은 대학생이 예년에 비해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년 전 동일 조사 결과 취업사교육을 받은 적 있다고 답한 대학생이 18.2%에 그쳤으나, 이번 조사결과 20%P 크게 증가한 38.2%가 취업사교육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답한 것이다. 반면 취업사교육 비용은 소폭 줄어, 3년 전 동일 조사 결과(연평균 223만원) 대비 8.1%(18만원)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요즘 대학생들이 취업사교육을 받는 과목은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과 ‘자기소개서 첨삭 등 취업컨설팅’이 주를 이뤘다. 조사결과 ‘전공분야 자격증 취득’을 위한 사교육을 받았다는 답변이 49.4%(응답률)로 가장 높았다. 이어 ‘자기소개서 첨삭 등 취업컨설팅’을 받았다는 답변이 30.5%로 다음으로 많았다. 이 외에는 ▲영어성적 취득(24.9%) ▲비전공분야 자격증 취득(23.5%) ▲컴퓨터 학원 수강(21.5%) 순으로 취업을 위한 사교육을 받았다는 답변이 높았다.

3년 전 동일조사에서는 ‘영어성적 취득(33.1%_응답률)’을 위해 사교육을 받았다는 대학생이 가장 많았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전공 자격증 취득’을 위해 사교육을 받았다는 대학생이 가장 많아 눈에 띄었다.

한편 전체 응답자 중 ‘취업사교육을 받은 경험이 없다’고 답한 대학생들(61.8%)에게 취업사교육을 받지 않은 이유를 질문하니 ‘경제적 여유가 없어 사교육비가 부담됐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64.5%(응답률)로 가장 높았다. 이어 ‘취업사교육의 효과를 확신할 수 없다고 생각해서(33.3%)’ 취업사교육을 받지 않았다는 답변이 높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