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나경원 향해 “문빠‧달창 뜻 몰랐다? 한심”
손혜원, 나경원 향해 “문빠‧달창 뜻 몰랐다? 한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혜원, “제1야당 원내대표라는 분이 이걸 핑계라고 댑니까”
손혜원 무소속 의원.[사진 / 시사포커스 DB]

[시사포커스 / 박고은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을 비하하는 ‘문빠‧달창’ 등의 용어를 사용한 것에 대해 ‘정확한 의미와 표현의 구체적 유래를 모르고 썼다’고 해명하자 손혜원 무소속 의원은 12일 “한심하다”고 맹비난 했다.

손 의원은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표현의 의미와 구체적 유래를 전혀 모르고 썼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모르고 쓴 게 더 한심한 일인 걸 아직도 모르시네”라며 “제1야당 원내대표라는 분이 이걸 핑계라고 댑니까?”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요즘 내뱉는 말들도 의미도 모른 채 마구 떠드는 거였군요?”라고 비꼬기도 했다.

또한 손 의원은 나 원내대표가 전날 대구에서 열린 정부 규탄대회에서 문 대통령 취임 2주년 대담을 진행한 KBS 송현정 기자의 ‘태도 논란’이 불거진 것과 관련 “방송사 기자분이 '문빠', '달창'에 공격당하고 있다”고 말하자 “이분 이제 두려운 것이 없는 것 같다”고 했다.

손 의원은 “인내하면서 오늘 같은 헛발질을 모아가고 있다”며 “세상 만만치 않다는 것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한 바 있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해당 발언이 논란이 되자 입장 자료를 통해 “표현의 의미와 구체적 유래를 전혀 모르고 썼다”고 사과했다.

나 원내대표는 사과문을 통해 “세부적인 그 뜻을 의미하기 위한 의도로 쓴 것이 아니다”라며 “인터넷상 표현을 무심고 사용해 논란을 일으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손혜원 2019-05-12 16:41:29
간첩활동 빨강색 아버지 청탁으로 독립유공자 만들고 수십채 투기한 아줌마는 조용히 계세요.

느금마달창 2019-05-12 16:11:39
달빛창녀단 ㅋㅋㅋㅋ 좋은 뜻이구만 왜 그래...? 맞는 말이기도 하고...

회원 2019-05-15 11:10:33
문재인을 탄핵해야 합니다. 새로운 대통령을 다시 선출해야 합니다.
문재인은 매일 국민에게 거짓말을 하고 속이는 일만 하고 있습니다.
문재인은 공산주의자이며, 김정은의 대변인이며, 김정은의 심부름꾼입니다.
문재인은 대한민국을 공산화하고 있습니다.
문재인의 행동으로 볼 때, 북한의 간첩입니다.
문재인은 대통령이 아닙니다.
문재인 드루킹등의 조직을 이용해 범죄로 된 가짜입니다.
왜냐하면 대통령선거가 부정선거,, 범죄선거, 사기선거 등등 이기 때문입니다.
6.13 지방선거결과도 이상합니다. 대한민국선거역사에 이런 일은 없었습니다.
불가능한 것입니다.
문재인은 경제를 망하게 했으며, 계속 대한민국을 망하게 하고 있습니다.
문재인은 대통령직을 수행할 능력이 없으며, 최악으로 너무 무능합니다.
문재인은 국민들을 먹여살릴 능력도 없고, 북한의 핵으로 나라를 지킬 능력도
없습니다.
실업자는 처음으로 100만이 넘었으며, IMF시절보다 더 어렵습니다.

자유일베당일베한국당 2019-05-12 16:55:43
일베한국당! 자유일베당! 국민을 창녀로 만들어 버리는 당신들이 국회의원입니까? 내년 총선에서 절대 일베한국당 안 뽑습니다. 나라를 일베에 통채로 넘기지 않겠습니다.

손창 2019-05-12 23:48:18
너는 창도 아깝다. 그냥 없어져라 이무짝에도 끼우지 못할 잡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