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날씨] 4월 9일
[내일의 날씨] 4월 9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부터 점차 빗방울이 떨어지기 시작하겠다.
밤부터 점차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사진/시사포커스 DB
밤부터 점차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사진/시사포커스 DB

 

[ 시사포커스 / 박상민 기자 ]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점차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가끔 구름많다가 낮부터 차차 흐려져 오후에 전남과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되겠고, 밤에는 그 밖의 전국으로 확대(강원산지와 경북북동산지 비 또는 눈)되겠다고 예보했다.

또 남해안과 제주도는 모레까지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와 함께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비로 인해 피해보는 일이 없도록 미리 대비해야겠다.

그리고 강원산지에는 모레 오전까지 15cm이상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을수도 있겠다.

또 아침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낮 기온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는 비가 시작되면서 평년보다 1~2도 낮을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10~16m/s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일부 내륙과 해안 지역에서도 7~12m/s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또한 미세먼지 농도는 전 지역이 '좋음', '보통'으로 예상된다.

한편 지역별 최저/최고 기온은 ●서울 9/15도 ●인천 8/14도 ●수원 6/15도 ●춘천 3/15도 ●강릉 6/14도 ●청주 8/16도 ●대전 6/16도 ●전주 7/18도 ●광주 9/17도 ●대구 7/15도 ●부산 10/15도 ●제주 12/17도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