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와 연구협력 MOU 체결
한국야쿠르트,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와 연구협력 MOU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바이오틱스•천연물 기능성 발굴
한국야쿠르트와 대한외과대사영약학회가 연구협력 조인식을 가지고 있다. (사진 / 한국야쿠르트)
한국야쿠르트와 대한외과대사영약학회가 연구협력 조인식을 가지고 있다. (사진 / 한국야쿠르트)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한국야쿠르트가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와 손을 맞잡고 프로바이오틱스 기능성 연구 개발에 앞장선다.

한국야쿠르트는 16일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와 하얏트 리젠시 제주 호텔에서 ‘프로바이오틱스와 천연물 기능성 연구를 통한 건강증진 효과 연구협력’을 위한 조인식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조인식에서 프로바이오틱스와 천연물의 기능성 발굴 이외에도 산‧학‧병 프로그램 개발 및 학술 교류를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는 한국야쿠르트의 유산균 3종을 혼합해 만든 ‘특허 유산균 MPRO3’의 연구를 진행하며 섭취 시 장(腸)내 유해 세균 비율이 60%이상 감소함을 확인한 바 있다.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대장암 수술 후 회복기 환자에게 MPRO3를 섭취했을 때 배변, 가스배출, 염증 반응과 같은 장기능 지표가 조기 개선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유익균과 유해균의 비율이 5대5에서 8대2로 유익균이 증가하며 장내균총 균형에 따른 대장기능 정상화에도 효과가 있었다.

이번 연구결과는 조인식과 함께 열린 제28차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이인규 가톨릭의대 교수, 이주훈 경희대 교수가 발표했다. 또한 5월 미국에서 열릴 세계소화기학회(Digestive Disease Week)에서도 발표 예정이다.

이문수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 회장은 “이번 연구협력 체결로 양 기관의 공동연구가 확대되며 프로바이오틱스 건강증진 효과를 통한 의‧과학기술 발전과 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심재헌 한국야쿠르트 중앙연구소장은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시장은 전 세계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블루오션이자 국가 산업으로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며 “앞으로도 산학협력 및 프로바이오틱스 개발을 통해 소비자의 건강을 위한 기능성 제품 개발에 앞장서겠다” 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