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이번만큼은 전두환씨 단죄 필요”
홍영표, “이번만큼은 전두환씨 단죄 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영표, “어떤 반성도 사과도 없다…후안무치”

[시사포커스 / 박고은 기자] 전두환 전 대통령이 23년 만에 법정에 선 것과 관련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2일 “이번만큼은 역사와 법의 엄중한 단죄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5.18 당시 발포 명령 내린 적 없다고 모든 공소 사실 부정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어떤 반성도 사과도 없었다”며 “후안무치한 행동”이라고 맹비난 했다.

그러면서 “전두환씨가 저토록 부끄러운 줄 모르고 당당한 것은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세력이 여전히 존재하기 때문이다”라며 “민의의 전당인 국회 안에서 조차 5.18역사를 부정하고 왜곡 날조하는 정치인들이 저토록 당당한 전두환씨를 만든 것”이라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전두환씨의 사죄와 반성을 이끌어내기 위해서라도 국회차원에서 망언 의원의 국회제명, 퇴출 등 중징계가 필요하다”며 “자유한국당은 망언 3인방을 옹호하거나 감싸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망언의원에 대한 징계를 차일피일 미루는 한국당 태도는 전두환씨와 극우 세력을 비호하는 것과 다름 없다”며 “한국당도 망언의원 퇴출에 동참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역사는 안다 2019-03-12 13:15:22
이번 기회에 제대로 단죄하길!

역사는안다 2019-03-12 12:52:36
참나...장난하냐???김정은은 환대하고 전두환은 단죄???

김정은,김정일,김일성을 받아 들일려면 전두환부터

받아들여봐라...그럼 진심이 전해 질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