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K 3인방’ 주호영·김광림·윤재옥, ‘단일대오’…4일 서문시장行
‘TK 3인방’ 주호영·김광림·윤재옥, ‘단일대오’…4일 서문시장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지도부 경선에 나서는 대구경북 출신 당대표 출마를 선언한 왼쪽부터 주호영 의원과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한 김광림, 윤재옥 의원. [사진 / 시사포커스 DB]

[시사포커스 / 박고은 기자] 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지도부 경선에 나서는 대구경북 출신 주자들이 단일대오를 형성한다.

당대표 출마를 선언한 주호영 의원과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한 김광림, 윤재옥 의원은 4일 대구 서문시장을 찾아 민심을 청취하고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이들 3인은 상인연합회 회원들을 만나 간담회를 가진 후 시장 내 식당에서 점심을 먹고 명절을 준비하는 상인들과 시민들에게 인사를 한다고 밝혔다.

주 의원은 "서문시장은 대구 민심을 가장 먼저 느낄 수 있다는 상징성이 있다"며 "이번 전당대회가 대구를 중심으로 보수통합과 총선승리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의견을 듣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