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등 133곳 적발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등 133곳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3곳을 적발
사진 / 식약처
사진 / 식약처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설 명절을 맞아 지난 1월 14일~18일까지 전국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설 성수식품 제조‧판매업체 등 4144곳을 대상으로 위생점검을 실시하여 133곳을 적발했다고 31일 밝혔다.

주요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목적 보관(8곳) ▲작업장 위생상태 불량 등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27곳) ▲종업원 건강진단 미실시(31곳) ▲생산제품에 대한 자가품질검사 미실시(17곳) 등이다.

또한 식약처는 점검 대상 업체 제품과 시중에 유통 중인 식품 1208건을 수거하여 검사한 결과, 검사가 완료된 547건 중 과자류 2건, 캔디류 1건이 부적합하여 해당 업체에 대해 행정조치 했다고 전했다.

* 부적합 내용 

연번

업소명

영업종류

소재지

식품명

부적합 내용

1

태화식품

식품제조

가공업

경기도 양주시 칠봉산로 314번길 122-12

불로 구운 산과

내용량

2

성진식품

식품제조

가공업

경기도 포천시 화합로 169

조청유과

산가

3

명성제과

식품제조가공업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탄리로 126번길 3-10

옛날맛옥춘

내용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