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송종욱 행장 연임키로…“사상 최대 실적 견인”
광주은행, 송종욱 행장 연임키로…“사상 최대 실적 견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서 나고 자라 광주은행 출신 첫 은행장까지
송종욱 광주은행장. ⓒ광주은행
송종욱 광주은행장. ⓒ광주은행

[시사포커스 / 임솔 기자] 광주은행이 송종욱 행장의 연임을 결정했다. 송 행장은 오는 3월 임기 만료를 앞두고 있었다.

9일 광주은행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열고 서류심사와 심층면접을 통해 송 행장을 차기 은행장 후보로 선정했다. 송 행장의 연임은 오는 3월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송 행장은 지난 2017년 9월 광주은행 출신 최초로 제13대 광주은행장으로 선임됐으며 1년 4개월 동안 고객 중심의 현장 경영을 추진하며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 광주은행의 위상을 공고히 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광주은행은 지난해 3분기 말 기준 누적당기순이익 1414억원,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 16.31%, 고정이하여신 0.51% 등 분기마다 사상 최대의 실적을 달성했다. 또한 광주·전남 점유율 확대, 수도권 공략 영업, 디지털화의 선도, 사회공헌활동 등에서 지역민과 직원들의 신임을 얻은 것도 연임 확정에 힘을 실었다.

송 행장은 “자행 출신 은행장으로서 광주은행의 100년 역사를 위해 열정을 다하겠다”며 “국내외 경기 상황에 대해 부정적인 전망이 많지만 변화와 혁신으로 내실 있는 질적 성장을 이뤄내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역의 중소기업 및 중서민에 대한 금융지원과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상생발전하며 지역민이 주인인 광주은행을 만들어나가는 동시에 JB금융지주와도 긴밀히 협업해 그룹 시너지를 극대화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송 행장은 순천고, 전남대, 전남대 대학원을 졸업한 뒤 1991년 광주은행에 입행해 금호동지점장, 서울지점장을 거쳐 수도권 영업부행장, 영업총괄 부행장을 역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