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가요대축제' 방탄소년단, 180도 다른 새로운 ‘레전드 무대’ 선사
KBS '가요대축제' 방탄소년단, 180도 다른 새로운 ‘레전드 무대’ 선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대구상부터 선곡까지 체크...'월드 클래스' 진가 확인
ⓒKBS
ⓒKBS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방탄소년단이 지금까지 공개되지 않은 베일에 쌓인 무대를 ‘2018 KBS 가요대축제’에서 방송 최초로 선보인다.

26일 KBS 제작진에 따르면 ‘2018 KBS 가요대축제’에서 방탄소년단이 그동안 방송에서 한 번도 부르지 않았던 곡들로 무대를 꾸민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올해 ‘大 환상 파티’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2018 KBS 가요대축제’는 총 30개 팀의 아티스트들이 화려한 무대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환상을 충족시키는 판타지한 파티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K-POP을 넘어 ‘세계의 아이콘’으로 성장한 방탄소년단이 ‘2018 KBS 가요대축제’만을 위한 깜짝 스페셜 무대를 준비해 본격적인 파티를 시작하기 전부터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미국 팝스타 저스틴 비버를 제치고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한데 이어 올해에도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까지 점령했다. 

특히 방탄소년단이 ‘2018 KBS 가요대축제’에서 흔들림 없는 라이브와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자랑하며 ‘월드 클래스’의 진가를 입증할 예정. 더욱이 그동안 보여줬던 무대들과는 완전히 차별화된 방탄소년단의 무대가 ‘2018 KBS 가요대축제’에서 펼쳐져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이에 KBS측은 “방탄소년단이 무대 구상부터 선곡까지 세심하게 체크하며 스페셜 무대 준비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무대가 탄생될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