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19번지 일대 정비계획 "수정가결"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19번지 일대 정비계획 "수정가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6차 서울특별시 도시계획위원회 개최 결과
사진 / 서울시
위치도 (사진 / 서울시)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서울시는 지난 5일 제16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마포구 공덕동 119번지 일대에 대한 「공덕제6 주택재개발 정비구역 정비계획 결정(변경)(안)」이 “수정가결”되었다고 6일 밝혔다.

대상지는 노후밀집주거지역으로 2010년 최초 정비구역 결정되었으나, 그간 조합이 설립되지 못하는 등 사업이 지연되고 2016년 토지등소유자 1/3이상의 해제요청에 따라 직권해제 대상으로 선정되었으나,

2017년 마포구에서 실시한 주민의견조사 결과, 58.62%의 주민들이 사업에 찬성하면서 정비계획 변경(안)을 주민제안하였다.

이번 변경된 정비계획은 개별토지주의 의사를 반영한 존치 및 소단위 정비계획 등을 포함하고 있어 전면철거 재개발 방식에서 탈피하여 존치와 보전을 통해 상생할 수 있는 재개발의 새로운 유형을 제시하였다.

특히 구역 내 기존 한옥의 단지 내 부대복리시설 활용과 보행환경개선을 위한 전면공지 및 공공보행통로, 소규모 휴식공간인 공개공지 조성 등의 계획 내용을 담고 있어 지역주민을 위한 도심 주거단지로 변화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