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데뷔 이후 첫 겨울시즌송...완전체 컴백 초읽기
레이디스코드, 데뷔 이후 첫 겨울시즌송...완전체 컴백 초읽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뷔 첫 시즌송 '더 라스트 홀리데이' 발표 "팬 위한 선물"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데뷔 이후 처음으로 겨울 시즌송을 발표한다.

6일 소속사 측은 “레이디스 코드가 3인 완전체로 오는 12일 싱글 ‘THE LAST HOLIDAY’(더 라스트 홀리데이)를 발표한다”고 전했다.

더불어 같은 날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곡 제목인 ‘THE LAST HOLIDAY’가 담긴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사진 속 레이디스 코드 멤버들은 그동안의 스타일과는 달리 부드러운 모습으로 하얀색 램프를 함께 꼭 쥐고 행복한 미소를 지어 보이고 있다. 

특히 세 멤버의 손에 꼭 쥔 램프와 그 속에서 빛나고 있는 전구는 레이디스 코드가 데뷔 이후 지금까지 소중한 추억이 가득한 팬들과 오랜만에 만난다는 의미가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레이디스 코드는 올해 개인 활동으로 바쁜 나날을 보냈다. 리더 애슐리와 소정은 ‘HERE WE ARE’(히얼 위 아), ‘STAY HERE’(스테이 히어)로 활발한 솔로 활동을 펼쳤으며, 막내 주니는 MBC에브리원 드라마 ‘4가지 하우스’의 여주인공 ‘나윤’역으로 활약하며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더불어 같은 날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곡은 레이디스 코드가 오랫동안 완전체 활동을 기다려준 팬들을 위해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준비한 곡”이라면서 “레이디스 코드의 첫 겨울 시즌송 ‘THE LAST HOLIDAY'와 함께 올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라는 의미가 담긴 선물 같은 곡”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