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용 엔진 시장 진출…MOU체결
두산인프라코어,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용 엔진 시장 진출…MOU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산 장비에 엔진 공급 위해 협력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북미 최대 건설장비 전시회에서 최신 굴삭기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 /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북미 최대 건설장비 전시회에서 최신 굴삭기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 / 두산인프라코어)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유럽 농기계, 중국 지게차에 이어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용 엔진 시장 진출을 추진하며 시장 다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1일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7~1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방위산업전시회(INDO Defense 2018 Expo & Forum)’에서 인도네시아 국영기업인 핀다드(PT PINDAD)와 엔진 공급 협력에 대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두산인프라코어는 핀다드와 함께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에 대한 엔진 탑재를 검토하고, 엔진 선정∙물량 검토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9월, 인도네시아 국영 엔진 생산업체 BBI와 디젤엔진 현지 생산을 위한 MOU를 체결하며 인도네시아 엔진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 뒤 차량과 선박, 산업장비 등 다양한 산업군에 엔진 공급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다양한 엔진 제품 라인업과 경쟁력을 바탕으로 동남아시아를 비롯한 잠재 시장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시장을 다각화하면서 글로벌 엔진 기업으로서 입지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