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IBK투자증권 본사 압수수색 “채용비리 의혹”
검찰, IBK투자증권 본사 압수수색 “채용비리 의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계자 소환은 아직…업무 방해 혐의 조사
사진 / 시사포커스DB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임솔 기자] 검찰이 채용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IBK투자증권 본사를 7일 압수수색했다.

8일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는 7일 오전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IBK투자증권 본사 인사실과 서버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지난달 금감원에게 채용비리 관련 자료를 전달받아 수사를 진행하고 있었다. 금감원은 IBK투자증권 직원 2명이 채용되는 과정에 임직원들이 비리를 저질렀다는 내용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압수수색은 7일 오전부터 오후까지 이뤄졌으며 그에 앞서 금감원에서 조사를 실시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검찰은 “아직 관련자 소환 단계는 아니며 업무 방해 혐의에 대해 본격적으로 수사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