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커스 TV ] 유치원 비리 난타전, 박용진 의원 외제차 3대에 루이뷔통 가방 구입 5,000만원‧유치원총연합, ‘교육’의 ‘교’자도 모르는분
[ 포커스 TV ] 유치원 비리 난타전, 박용진 의원 외제차 3대에 루이뷔통 가방 구입 5,000만원‧유치원총연합, ‘교육’의 ‘교’자도 모르는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사포커스 / 현지용 기자 ]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주최한 '유치원 비리근절 정책토론회-사립유치원 회계부정 사례를 중심으로' 토론회가 유치원 원장 및 운영자들의 반발로 아수라장이 됐다.

앞서 박 의원은 이날 오전 자신의 SNS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며 "A유치원 원장이 외제차 3대 보험금 1400만 원을 유치원 경비로 납부하고 사학연금 개인부담금 830만원을 유치원 경비로 처리했다. B유치원 원장은 루이뷔통에서 2년 간 5000만원에 달하는 가방을 구입하고 아들의 대학등록금 및 연기학원 수업료 등 3900만원을 유치원 원비로 지출하는 등, 아이들을 믿고 맡겨야 할 유치원이 아이들을 위해 써야 할 돈을 사적으로 사용했다는 사실은 꽤 충격적이었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강수 2018-10-06 10:23:02
고등학교 무상교육을 추진하는 정부가 사립유치원 지원은 외면하고 있다니 그러면서 저출산 정책을 운운할 수 있는지 의심스럽다

샐리 2018-10-06 00:32:43
유치원 설립할 때 국가나 교육청으로부터 건축비, 시설비, 수 천 가지 교재.교구 구입에 단돈 1원 한 푼 지원 받지않았다
전기료ᆞ 수도료 등 기관에 필요한 운영비 지원하지 않는다.교사 급여 59만원 지원 외에 없다.
유아학비는 학부모가 선택한 유치원에
교육청의 편의상 일괄 배정하는 것이다
사립 중 고등학교처럼 학생 배정하지 않는다.
거의 무료인 공립유치원을 앞에 두고 교육 수요자의
선택을 받기 위해 처절한 노력을 한다.
다 괜찮다. 의미 있고 보람 있는 삶이다.
국민의 대표라면
이렇게 자극적인 쇼닝을 해서는 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