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피서천국...영동 '송호관광지 물놀이장'
아이들 피서천국...영동 '송호관광지 물놀이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포커스 / 유우상 기자] 40도를 넘나드는 폭염 속에도 시원하고 즐겁게 여름을 날 수 있는 피서지가 충북 영동 양산면에 있다.

영동군에서 운영하는 ‘송호관광지’는 금강 상류 강변에 위치하며 100년~400년 수령의 천 그루 소나무들이 숲을 이루고 있다. 강바람 불어오는 송림에서 솔 내음을 맡으며 가족과 연인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더 없이 멋있는 캠핑장이며 휴양지이다. 특히 아이들을 위한 물놀이장은 다양한 놀이시설로 엄마 아빠와 함께  즐겁게 놀 수 있다.  사진 / 유우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